한국어
    •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 中文-繁體
    • Tiếng Việt

    2022.03.31 보도자료

    엔씨 피버, 신규 오리지널 콘텐츠 ‘저스트텐미닛’ 4월 1일 공개

    라이브 음원 콘텐츠•••국내 정상급 뮤지션들의 얼굴과 목소리를 감상 가능

    아티스트가 총 3곡을 선정해 10분간 노래하는 방식으로 진행•••첫번째 아티스트는 ‘벤’

    앞으로도 유명 아티스트들과 함께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

    엔씨(NC)의 문화 콘텐츠 브랜드 피버(FEVER)가 신규 오리지널 콘텐츠 ‘저스트텐미닛(JUST 10MINUTES)’을 4월 1일부터 공개한다.

    ‘저스트텐미닛’은 피버가 새롭게 선보이는 ‘라이브 음원’ 콘텐츠다. 시청자들은 국내 정상급 뮤지션들의 얼굴과 목소리를 감상할 수 있다. 뮤지션이 ▲아티스트가 가장 좋아하는 곡 ▲팬들이 가장 듣고 싶은 곡 ▲앞으로 사랑받았으면 하는 곡을 선정해 10분간 노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피버는 솔로 보컬리스트 ‘벤(BEN)’이 참여한 첫 번째 콘텐츠를 4월 1일 오후 6시 공식 유튜브 채널 ‘피버TV’에서 공개한다. 벤은 신곡 ‘벚꽃이 피면 우리 그만 헤어져’를 포함, 총 3곡을 들려줄 예정이다.

    엔씨(NC) 이민호 제휴사업실장은 “앞으로도 저스트텐미닛을 통해 유명 아티스트들과 함께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엔씨(NC)는 음악을 통해 일상 회복을 응원하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저스트텐미닛’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소셜 미디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