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 中文-繁體
    • Tiếng Việt

    2022.03.21 보도자료

    엔씨, 글로벌 ESG 평가에서 국내 플랫폼∙게임 기업 중 ESG 리스크가 가장 낮다고 평가

    서스테이널리틱스(Sustainalytics) ESG 리스크 평가에서 12.2점으로 ‘Low(낮음) Risk’ 등급 획득

    전세계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산업 995개 기업 중 상위 1%, 글로벌 게임사 중 2위

    2021년 국내외 ESG 평가 ‘A등급’ 획득 이후 ESG 리스크 관리 능력에서 우수한 평가

    엔씨(NC)가 글로벌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평가기관으로부터 국내 플랫폼∙게임 기업 중 ESG 리스크가 가장 낮은 것으로 평가받았다.

    엔씨(NC)는 글로벌 ESG 평가기관 ‘서스테이널리틱스(Sustainalytics)’가 2022년 3월 발표한 ‘ESG 리스크 평가(ESG Risk Rating)’에서 12.2점으로 ‘Low(낮음) Risk 등급’을 받았다. 평가기관 분류 기준 글로벌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산업군에서 상위 1%에 해당하는 점수다.

    12.2점은 조사에 포함된 국내 플랫폼∙게임 기업 중 가장 낮은 점수이며, 글로벌 게임 기업 53개 중에는 미국의 EA(Electronic Arts, 일렉트로닉 아츠)에 이어 두 번째로 낮다.

    ESG 리스크 등급은 ESG 리스크가 기업 재무가치에 미치는 영향을 측정하는 것으로, 낮은 점수일수록 기업의 ESG 리스크가 낮음을 의미한다.

    서스테이널리틱스는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과 함께 국제적 공신력이 높은 글로벌 ESG 평가기관이다. 전 세계 14,000여 개 기업의 ESG 평가 결과를 제공하고 있다.

    서스테이널리틱스는 ESG 주요 요소 중 엔씨(NC)의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안 ▶인적자원 개발 영역의 관리 능력 등을 높게 평가했다. 특히 엔씨(NC)의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안은 글로벌 상위 1%로 ▶내/외부 보안 정기감사 ▶국제표준 정보보호 인증 ISO27001 획득 ▶임직원 보안 교육 등 최상위 관리 체계를 보유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엔씨(NC)는 지난해에도 ‘MSCI ESG Rating’,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 ESG 평가’ 등 국내외 ESG 평가에서 A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엔씨(NC) 박명진 PBO(Principal Corporate Brand Officer)는 “지난해 국내외 ESG 평가에서 긍정적 성과를 거둔데 이어 리스크 관리 측면에서도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며, “올해도 환경 경영, AI윤리, 미래 세대 지원 등 엔씨(NC)만의 진정성 있는 ESG 경영활동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